글자크기글자크기 zoomin zoomout
연표   시대별 변천   분야별 변천   인물사   병원별 방사선과의 역사   유관학회 및 단체   방사선 의학산업
 
   고려병원 진단방사선과
 
1968년 11월 2일 고려병원은 옛 경교장터에 100병상 규모로 첫 걸음을 시작하였다. 이후 1979년 4월 1일 의료법인 고려의료재단 고려병원으로 그 규모를 넓혔고, 1981년 3월에는 마산에 200병상 규모의 의료법인 고려의료재단 마산고려병원을 개원하여 그 크기를 보다 확대하였다. 1994년에는 서울과 마산의 병실규모를 각각 약 600병상으로 증축하였다. 방사선과는 박양옥 초대과장을 필두로 하여 기사장 1명, 방사선사 4명, 보조방사선사 1명, 사원 1명 등 총 7명의 인원으로 시작하였으며, 한국 최초로 원격조종이 가능한 Toshiba 영상진단기 2종을 도입하는 등 초기부터 그 의욕을 보였다. 유호준 제 2대 과장 후 1973년 4월 우원형 과장이 취임, 1992년까지 약 20년 동안 대학병원 수준에 이르는 오늘의 고려병원 방사선과로 크기까지 큰 힘을 기울여 왔다.
장비 면에서도 최고 수준의 장비 도입을 원칙으로 하여, 초기에 Siemens의 Seregraph II 진단기를 도입하고 gyroscope을 보충하여 Toshiba기기를 대치하였고, 그후 당시 만능기계라 불리던 Atlas를 갖추었다. 1984년 한국최초로 고해상능의 컴퓨터전산화단층촬영기인 GE CT/T 9800을 도입하였고, 1988년에 Acuson 128 Doppler Ultrasound, 1990년에 Acuson 128 XP/E Color Doppler Ultrasound, 그리고 1994년 11월에는 첨단영상기기인 SIGNA 1.5T MR기기를 갖추어 최고의 영상진단을 제공하고자 하는 노력을 거듭해 왔다. 그 외에도 현재 방사선과 장비로는 GE Prestilix 2대와 Siemens Polyphos 50E 일반촬영진단기, SMS의 특수(대장)촬영 진단기, Shimadzu사의 특수(비뇨)촬영기와 GE 유방촬영기, Laser Camera 2대, 자동현상기 4대가 있다. 전문의는 전공분야별로 신경 및 두경부에 1명, 흉부 및 유방 1명, 복부 2명, 근골격계 1명으로 연구 판독에 임하고 있고, 국내외 학술활동 및 연수에 활발히 참여, 내적 향상에 꾸준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1995년 현재까지 22명의 방사선과 전문의를 배출하였고, 현재 전공의는 각 연차별로 2명씩 총 8명이 수련하고 있으며, 그 외에 26명의 방사선사와 2명의 타자수가 과의 원활한 운영에 큰 몫을 하고 있다. 사진판독은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당일 판독을 원칙으로 하고 있으며, 판독결과는 영문 또는 영/한 혼합으로 typing되고 있다.
표 1. 역대 과장
  성 명 기 간
초대과장 박 양옥 1968.11.2 -1972.말
역대과장 유 호준 1972.말 - 1973. 초
역대과장 우 원형 1973. 4 - 1992. 2
역대과장 박 해원 1992. 3 - 1994. 2
현재과장 윤 은경 1994. 3 - 현재
표 2. 현 방사선과 인원수
직 종 직 종
전 문 의 6 타 자 수 2
전 공 의 8 사 무 원 3
방사선사 26 일 용 직 2
    47